기획취재 > 지식정보

2020년, 이렇게 달라진다(1)

커지고 늘어나는 복지

기사입력 2019-12-10 오전 8:28:5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2020년, 이렇게 달라진다(1)

커지고 늘어나는 복지

생계급여, 의료급여, 주거급여가 모두 상향 조정된다. 아동, 노인, 장애인, 은 2배 이상 확대된다. 군인을 위한 복지도 확장된다. 출산 전후 휴가 급여 및 출산 육아기 대체인력 지원금, 실업급여 등 복지 전반에 걸쳐 대상자가 늘어나고 지원금도 인상된다.

4인기준 생계급여가 올해 월 최대 138만 4,000원에서 142만 5,000원으로 올라간다. 의료급여 선정 기준(4인)은 월 184만 5,000원에서 월 190만 원으로, 주거급여 선정 기준(4인)은 월 203만 원에서 207만 6,000원으로 각각 상향된다. 대상자도 중위소득 44%에서 45%로 늘어나고, 난방과 관련된 에너지 바우처 또한 10만 2,000원에서 10만 7,000원으로 늘어난다.

아동을 위한 복지 대상자가 확대된다. 아동수당은 243만 명에서 263만 명으로, 온종일 돌봄 대상자도 37만 명에서 40만 명, 한 부모가족 양육비도 11만 3,000명에서 13만 9,000명, 보호 종료 아동 자립수당도 4,900명에서 7,800명으로 늘어난다.

노인 기초연금 대상자를 소득 하위 20%에서 40%까지 확대해 기존 156만 명에서 325만 명에게 혜택을 준다. 고령자 계속 고용 장려금 30만 원도 신설된다.

장애인 활동 지원도 8만 1,000명에서 9만 명, 발달장애 청소년 방과 후 돌봄 서비스도 4,000명에서 7,000명으로 확대하는 등 장애인과 관련된 복지도 추가된다.병사와 관련한 복지도 확대된다. 병장 기준 월 봉급이 40만 5,700원에서 54만 900원으로, 1일 급식 단가도 8,012원에서 8,493원으로, 자기 계발비도 5만 원에서 10만 원으로 늘어난다.

출산 육아기 대체인력 지원금도 월 최대 60만 원에서 80만 원으로 늘어나고, 출산 전후 휴가 급여도 기존 월 175만 원~180만 원 수준에서 월 180만 원~200만 원으로 상향 조정된다. 실업급여는 평균임금의 50% 수준에서 90~240일 동안 지급하던 것을 60%, 120~270일로 확대했다.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진국
  2. 김광수
  3. 김민주
  4. 허유권
  5. 남점현
  6. 이종숙
  7. 문병인
  8. 임성택
  9. 이충숙
  10. 신낙형
  11. 최연근
  12. 소강문
  13. 권오륜
  14. 노현송
  15. 소재진
  16. 고성주
  17. 조종태
  18. 김환수
  19. 이운희
  20. 김병희
  21. 지현경
  22. 류 자
  23. 김성태
  24. 장준복
  25. 송훈
  26. 조용구
  27. 신현철
  28. 임복순
  29. 김현희
  30. 이종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