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서울 자치구 최초, 문화관광 해설사 임명

강서구, 정규교육과정 수료 문화관광 해설사 위촉

기사입력 2019-12-05 오전 8:29:0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서울 자치구 최초, 문화관광 해설사 임명

강서구, 정규교육과정 수료 문화관광 해설사 위촉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서울 자치구 최초로 정식 문화관광 해설사를 통한 관광역량 강화에 나선다. 구는 지난 4월 마곡지구·서울식물원·문화 유적지를 연계한 관광자원을 개발하고 국·내외 관광객을 대상으로 전문적인 문화해설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문화해설관광 교육대상자를 공개 모집했다.

 

 

 

예비역 대령, 12년간 해외대학에서 강의한 강사 등 8:1의 높은 경쟁률을 통과한 교육대상자들은 3개월간 한국관광공사 위탁 교육과정과 강서구 실무수습 과정을 이수하며 전문역량을 키웠다. 특히, 실무수습 과정 중 기존 강서문화투어 코스가 아닌 개화산 권역 문화 투어코스를 신규로 발굴하는 등 강서구의 관광역량 강화에도 기여했다.

 

구는 최종평가를 마친 참가자들을 관광진흥법에 따른 정규 문화관광해설사로 위촉하고 내년부터 국·내외 관광객을 대상으로 본격적인 문화관광투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기존 강서문화투어는 정규교육과정을 수료하지 않은 마을해설사가 투어를 진행해 많은 관광객이 찾는 한국관광공사 통합예약 사이트와 연계가 불가능한 어려움이 있었다. 앞으로는 정규교육과정을 수료한 해설사가 투어를 진행함에 따라 한국관광공사 통합예약 사이트에서 강서문화투어를 신청할 수 있게 된다.

 

이와 함께 투어 시간도 구가 특정일을 정하는 방식에서 관람객이 희망하는 시간을 예약하는 방식으로 바뀐다. 새로운 강서문화투어는 내년 초부터 운영된다. 예약 가능 코스는 위인 중심의 허준박물관 코스, 겸재정선미술관 코스와 자연환경 중심의 개화산 둘레길 코스로 총 3개 코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투어를 희망하는 관람객은 강서구청 홈페이지 및 한국관광공사가 운영하는 문화관광해설사 통합예약 사이트(http://www.kctg.or.kr/index.do)를 통해 투어 희망일은 3일 전까지 신청하면 된다. 별도의 투어 비용은 없지만 코스에 따라 소정의 관람료를 내는 코스도 있다.

 

노현송 구청장은 질 높은 문화관광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전문적인 교육과정을 거친 문화관광해설사를 새롭게 위촉하게 되었다라며 전문적인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강서의 숨겨진 이야기를 안내받아 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문화체육과(2600-6435)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진국
  2. 이충숙
  3. 이종숙
  4. 남점현
  5. 문병인
  6. 김광수
  7. 김민주
  8. 허유권
  9. 이운희
  10. 조용구
  11. 이종수
  12. 임성택
  13. 송훈
  14. 신낙형
  15. 권오륜
  16. 소재진
  17. 임복순
  18. 김병희
  19. 신현철
  20. 류 자
  21. 노현송
  22. 고성주
  23. 조종태
  24. 소강문
  25. 김병옥
  26. 이수연
  27. 최연근
  28. 이철희
  29. 지현경
  30. 김현희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