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강서구, ‘2023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역대 최대 약 40억 달성!

김태우 구청장 “복지사각지대 발굴로 사회적 약자와의 동행 실천할 것”

기사입력 2023-03-23 오전 8:09:3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강서구, ‘2023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역대 최대 약 40억 달성!

김태우 구청장 복지사각지대 발굴로 사회적 약자와의 동행 실천할 것

 

 

고금리, 고물가 등 경제적으로 모두 힘든 상황이지만 어려운 이웃을 먼저 생각하는 강서구 주민들의 마음이 지역사회를 더욱 따뜻하게 만들었다. 강서구(구청장 김태우)는 지난해 1115일부터 3개월간 진행한 ‘2023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에서 역대 최대인 397천여만 원의 모금 실적을 달성했다.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은 함께하는 나눔, 지속가능한 미래를 슬로건으로 저소득 취약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구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함께하는 모금사업이다. 구는 지난해 1115일부터 적극적인 모금활동을 펼친 결과 현금 115,700여만 원, 현물 281,290여만 원 등 총 397천여만 원의 성금을 모으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이는 당초 목표액인 20억 원의 2배에 달하는 금액이며, 지난해 모금액인 345천여만 원보다 51,700여만 원이 더 많은 금액이다. 특히 고금리, 고물가 등 경제적으로 더욱 어려운 시기에 달성한 역대 최대 실적이어서 더욱 뜻깊다. 구는 사업기간 동안 기부자가 다음 기부자를 추천하는 기부나눔 릴레이사랑의 저금통 동전모으기등 다양한 방식을 모금활동을 펼쳤다.

 

기부나눔 릴레이에는 총 613명이 참여해 건전한 기부문화를 알리며 29천여만 원의 모금 실적을 거뒀다. 또한 사랑의 저금통 동전모으기사업에는 지역 내 158곳의 어린이집과 유치원 원아들이 참여해 고사리손으로 모은 성금 2,170여만 원을 저소득 환아들을 위해 기부하며 주목을 받았다.

 

올해에는 20개 동주민센터를 통한 주민들의 기부행렬이 더욱 뜨거웠다. 동주민센터를 통한 기부금액은 216,800여만 원으로 지난해보다 47,600여만 원이 증가했다. 특히 발산동에 거주하는 94세의 한 어르신은 허리협착증으로 거동이 불편한 와중에도 직접 뜬 손수세미 1,000장을 기부하며 지역사회에 큰 귀감이 됐다.

 

 

 

 

구는 이번에 모금한 성금과 성품 중 314,700여만 원을 지난 겨울 저소득 주민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하였으며, 남은 성금 82,200여만 원은 올해 11월까지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김태우 구청장은 경제적으로 힘든 상황 속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주신 주민분들 덕분에 역대 최대 실적을 낼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기부문화를 더욱 확산시키고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며 사회적 약자와의 행복한 동행을 실천하는 강서구를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복지정책과(02-2600-6727)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김진호
  2. 김춘곤
  3. 신낙형
  4. 이기재
  5. 손기서
  6. 김성태
  7. 장준복
  8. 이종숙
  9. 이수연
  10. 김용제
  11. 홍재숙
  12. 김광수
  13. 박국인
  14. 류 자
  15. 박경숙
  16. 강미석
  17. 김태우
  18. 한상숙
  19. 김윤탁
  20. 문진국
  21. 이철희
  22. 이상국
  23. 조만환
  24. 허유권
  25. 정연석
  26. 지현경
  27. 권오륜
  28. 김정미
  29. 정장훈
  30. 경만선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