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악성 뇌종양 ‘교모세포종’ 억제 가능성 제시

이대서울병원 박수정 교수팀, CPT1A‧ G6PD 교모세포종 악성종양 효소 억제 연구

기사입력 2023-03-21 오후 2:56:2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악성 뇌종양 교모세포종억제 가능성 제시

이대서울병원 박수정 교수팀, CPT1AG6PD 교모세포종 악성종양 효소 억제 연구

 

 

국내 연구팀이 CPT1A(카르니틴 팔미토일트랜스퍼라제 1A)G6PD(포도당-6-인산 탈수소)효소를 이용한 교모세포종 억제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했다.

 

 

 

 

이대서울병원 신경외과 박수정 교수(교신저자: 세브란스병원 신경외과 강석구 교수) 연구팀은 최근 ‘Journal of Neuro-OncologyCPT1AG6PD의 이중 억제에 의한 교모세포종 종양구 억제(Dual inhibition of CPT1A and G6PD suppresses glioblastoma tumorspheres)’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악성뇌종양 중 가장 예후가 나쁜 교모세포종의 경우 현재 권고되는 항암제는 테모졸로마이드가 거의 유일하다.

 

그러나 최근 교모세포종을 포함한 다양한 악성종양에 대해 종양 특이적 대사경로를 억제하고 에너지 결핍을 유도해 종양사멸을 유도하는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특히 지방산대사에 중요한 CPT1AG6PD는 각각 악성종양의 대사경로에 매우 중요한 효소로 알려져 있다.

 

이에 연구팀은 두 효소가 교모세포종의 에너지 대사에도 매우 중요하게 작용할 것이라는 가능성을 떠올리고 이들의 종양억제 시너지 효과를 실험적으로 밝혀냈다.

 

CPT1AG6PD효소를 억제하는 약물로는 각각 Etomoxir(에토목실)DHEA(디하이드로에피안드로스테론)를 사용했다. 이 약물의 종양이중억제 효과는 종양세포 생존력, 신경구 형성 및 종양침윤, 대사산물의 액체 크로마토그래피-질량 분석법(LC-MS) RNA 시퀀싱, 유전자 발현 프로파일링, 정위 이종이식 모델을 이용한 생체 내 항암 효능조사법을 통해 증명했다.

 

박수정 교수는 현재 쥐를 이용한 정위 이종이식 모델에서 확인된 두 약물의 종양이중억제 효과는 사람의 생체조직에서도 동일한 효과를 가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라며 실제 임상적으로 적용되기까지는 추가적 연구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강서뉴스 문향숙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김진호
  2. 김춘곤
  3. 신낙형
  4. 이기재
  5. 손기서
  6. 김성태
  7. 장준복
  8. 이종숙
  9. 이수연
  10. 김용제
  11. 홍재숙
  12. 김광수
  13. 박국인
  14. 류 자
  15. 박경숙
  16. 강미석
  17. 김태우
  18. 한상숙
  19. 이철희
  20. 김윤탁
  21. 문진국
  22. 이상국
  23. 조만환
  24. 허유권
  25. 정연석
  26. 지현경
  27. 권오륜
  28. 김정미
  29. 정장훈
  30. 경만선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