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양천구민 새해 소원 1위는?

1,500명 대상 소원 쓰기 결과 1위 ‘가족 건강’

기사입력 2023-01-08 오전 10:30:4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양천구민 새해 소원 1위는?

1,500명 대상 소원 쓰기 결과 1가족 건강

 

 

양천구민이 계묘년 새해 가장 이루고 싶은 소망으로 가족들의 건강1위로 꼽았다.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지난 11일 용왕산 해맞이 행사에서 시민 1,500여 명을 대상으로 소원쓰기 코너를 진행한 결과, 참여자의 90% 이상이 가족 등 사랑하는 사람들의 건강을 간절히 바라는 것으로 나타났다.

 

두 번째로 많은 새해 소원으로는 경제적인 여유가 뽑혔다. ‘부자 되기’, ‘사업 번창’, ‘복권 당첨등 경기침체, 물가상승 등의 어려운 여건을 극복할 수 있는 금전적 여유에 대한 열망을 엿볼 수 있었다.

 

 

 

 

세 번째 소원은 취업(이직), 입시 성공이 선정됐다. 구직 및 이직에 성공해 새해를 당당하게 시작하고 싶다는 소원이 많았다. 더불어 고등학교, 대학교에서부터 로스쿨 등 입시를 앞둔 많은 수험생들이 새해 용왕산에서 받은 힘찬 기운이 합격으로 이어지길 소망했다.

 

뒤이어 연애, 결혼자기 계발, 운동(다이어트)’ 등이 나란히 4, 5위를 차지했다.

 

 

 

 

이밖에도 상위권에는 들지 못했지만 눈길을 끄는 이색적인 소원도 많았다. 한 어르신은 하루에 5시간 이상 햇빛이 들어오는 집으로 이사하게 해주세요라는 가슴 찡한 소원을 적었다. 뿐만 아니라 마음 부자 되게 해주세요’, ‘집에 놀러갈 수 있고, 공감할 수 있는 친구 사귀기’, ‘변신 로봇 선물 받게 해주세요등 아이들의 귀여운 소원도 미소를 자아냈다. ‘엄마가 걱정 안 하시게 우리집이 팔리게 해주세요라는 다소 철든 소원을 적은 경우도 있었다.

 

지난 일주일간 구청 로비에서 청사 방문객을 대상으로 전시를 마친 1,500여 장의 소원지는 2월 정월대보름 행사에서 달집과 함께 태워지며 액운을 날리고, 복을 기원하는 이벤트에 활용될 예정이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새해에는 양천구민 모두의 가정마다 건강과 행운이 가득하길 기원한다라면서 구민의 염원이 현실이 되는 새로운 양천시대를 구민과 함께 힘차게 열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김진호
  2. 김태우
  3. 한상숙
  4. 류 자
  5. 장준복
  6. 송훈
  7. 김성태
  8. 박경숙
  9. 문진국
  10. 소재진
  11. 신낙형
  12. 강미석
  13. 허유권
  14. 이기재
  15. 김병희
  16. 손기서
  17. 이상국
  18. 홍재숙
  19. 이철희
  20. 김용제
  21. 김광수
  22. 김윤탁
  23. 박헌숙
  24. 구성율
  25. 하선용
  26. 이수연
  27. 이종숙
  28. 장세일
  29. 권오륜
  30. 조만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