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강서구 통합신청사 건립 설계 보고

“호화청사가 되지 않도록, 주민 편의를 최우선으로 고려해야”

기사입력 2022-08-09 오후 4:35:5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강서구 통합신청사 건립 설계 보고

호화청사가 되지 않도록, 주민 편의를 최우선으로 고려해야

 

 

강서구(구청장 김태우)89() 오전 구청 간부들과 사업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청 대회의실에서 통합신청사 건립 설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그간 이뤄진 설계 경과보고와 설계 도서를 공유하며 통합신청사 건립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특히 김 구청장은 통합신청사가 미적인 측면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주민 편의를 최우선으로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구청장은 통합신청사는 주민들이 행정업무 뿐만 아니라 휴일 가족들과 함께 방문해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이 되어야 한다라며, “특히 인근에 서울식물원 등 주변 시설과의 조화도 반드시 고려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한편, 통합신청사는 마곡동 745-3번지 일대 2244대지에 구청사, 구의회, 보건소, 주민 편의시설이 공존하는 형태로 조성될 예정이며, 오는 2026년 완공이 목표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한상숙
  2. 김태우
  3. 소재진
  4. 박국인
  5. 백운기
  6. 김용제
  7. 이기재
  8. 류 자
  9. 김성태
  10. 권오륜
  11. 김광수
  12. 신낙형
  13. 구성율
  14. 문진국
  15. 강미선
  16. 장세일
  17. 강미석
  18. 박경숙
  19. 박헌숙
  20. 김동기
  21. 송훈
  22. 장준복
  23. 지현경
  24. 정연석
  25. 신두업
  26. 안길해
  27. 임복순
  28. 류찬열
  29. 이종수
  30. 이상국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