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전국뉴스

외교관 역할하는 ‘영주 풍기인삼’

중앙아시아 4개국 외교관 ‘풍기인삼박물관’ 방문해 관심 표명

기사입력 2022-07-15 오전 7:34:1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외교관 역할하는 ‘영주 풍기인삼’

중앙아시아 4개국 외교관 ‘풍기인삼박물관’ 방문해 관심 표명

 

 

0


중앙아시아 4개국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타지키스탄, 키르키스스탄 외교관 및 한-중앙아협력포럼 사무국 관계자 일행이 지난 14일 영주시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경북의 우수한 문화 관광 체험을 통한 지역 이미지 제고 및 중앙아시아의 자원과 노동력을 경북기업의 산업기술자본과 결합하는 탄탄대로 프로젝트 사업추진 발판 마련을 위해 진행됐다.

 

이날 10여 명의 관계자들은 영주 풍기인삼박물관을 방문해 풍기인삼의 500년 재배환경과 역사, 특성과 효능 등 전반적인 설명을 듣고 유효 사포닌 함량이 높고 면역력 증진 효과가 탁월한 풍기인삼에 대한 많은 관심을 나타냈다.

 

시는 이들을 대상으로 올가을 개최되는 지역 최초의 국제행사인 2022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를 적극 홍보하고 풍기인삼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에 대한 계획을 밝히는 등 대() 중앙아시아 풍기인삼 전파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쏟았다.


 



지창선 한중앙아협력포럼 사무차장은 선비정신이 깃든 영주시를 방문하게 돼 뜻깊었으며, 전국적으로 알려진 풍기인삼의 우수성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의 성공을 기원하며 기회가 된다면 엑스포 기간에 영주시를 재방문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정교완 엑스포기획단장은 우리 시를 방문한 중앙아시아 4개국 외교관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2022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통해 중앙아시아를 포함한 전 세계에 풍기인삼이 글로벌 헬스푸드의 대명사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22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는 인삼, 세계를 품고 미래를 열다!’라는 주제로 930일부터 1023일까지 24일간 경북 영주시 풍기인삼문화팝업공원 일원에서 개최하며, 입장권은 예스24티켓 및 엑스포 홈페이지, 영주시 관내 농·축협에서 구매 가능하다.





 

영주인터넷방송 김승수기자 (ahtsks2000@naver.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한상숙
  2. 김태우
  3. 소재진
  4. 박국인
  5. 백운기
  6. 김용제
  7. 이기재
  8. 류 자
  9. 김성태
  10. 권오륜
  11. 김광수
  12. 신낙형
  13. 구성율
  14. 문진국
  15. 강미선
  16. 장세일
  17. 강미석
  18. 박경숙
  19. 박헌숙
  20. 김동기
  21. 송훈
  22. 장준복
  23. 지현경
  24. 정연석
  25. 신두업
  26. 안길해
  27. 임복순
  28. 류찬열
  29. 이종수
  30. 이상국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