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예술

온라인으로 떠나는 시간 여행, 강서 옛 사진관 OPEN!

강서구, 구 누리집에 ‘옛 사진관’ 코너 마련

기사입력 2022-03-07 오전 9:21:5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온라인으로 떠나는 시간 여행, 강서 옛 사진관 OPEN!

강서구, 구 누리집에 옛 사진관코너 마련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구의 다양한 옛 모습을 담은 사진들을 누리집을 통해 공개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보관해온 아날로그 사진들을 디지털로 변환, 누리집에 게시해 변화된 강서의 모습을 공유하고 주민들의 추억과 향수를 되살린다는 취지다.

 

 

 

 

앞서 구는 지난해 11월 구청 본관 1층에서 강서 옛 사진 전시회를 개최한 바 있다. 어르신부터 아이들까지 많은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지만 전시공간의 한계로 준비한 모든 사진들을 공개하지 못한 아쉬움이 있었다. 이에 구는 공간 제약이 없는 누리집에 옛 사진관코너를 마련하고, 디지털로 변환한 900여 점의 옛 사진들을 게시했다.

 

강서의 자랑스러운 역사, 구민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가겠습니다를 주제로 마련된 본 코너는 같은 장소, 다른 모습 행사, 축제, 문화재 공공청사 주민생활 우리 동네 이야기 풍경, 기타 등 6가지 테마로 구성됐다. 1960년대부터 현재까지 강서구의 풍경, 행사, 생활 등이 담긴 다양한 사진들을 통해 구의 변화상을 엿볼 수 있다.

 

구는 그동안 자체 보관 하던 필름, 인화지 등 아날로그 사진을 디지털로 변환하는 작업을 펼쳐왔다. 자료의 보존력을 높이고 지역의 역사를 보다 많은 구민과 공유하기 위해서다. 2019년부터 3년에 걸쳐 디지털카메라 도입 이전에 촬영된 35필름, 3×5인치 등 사진 인화물 5만여 점에 대한 디지털 변환작업을 마쳤다.

 

이번 옛 사진관코너에 게시된 사진들은 디지털 변환 사진을 비롯해 서울기록원 사진 자료, 구민 기증 사진 등에서 선별했다. 강서 옛 사진관은 강서구 누리집에 접속해 옛 사진관을 검색하거나 첫 화면 메뉴 중 강서소식-공공저작물(강서 아카이브)’을 선택하면 만나볼 수 있다.

 

구는 앞으로도 주민들이 과거를 회상하고 구의 변화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도록 사진 자료들을 지속적으로 발굴, 게시할 계획이다.

 

노현송 구청장은 “1977년 강서구청이 개청한 이래로 이뤄온 눈부신 발전은 구민 여러분들과 함께 해 온 자랑스러운 강서의 역사라며 이번에 마련한 옛 사진관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심신이 지친 구민들에게 과거를 함께 추억하고 지역의 변화를 공유하는 휴식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누리집에 옛 사진관이외에도 하늘에서 본 강서코너를 마련하고 드론으로 촬영한 구 곳곳의 전경 사진들을 게시해 구의 다양한 모습들을 주민들과 함께 공유하고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홍보정책과(02-2600-6075)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이진일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김경진
  3. 류 자
  4. 김태우
  5. 안길해
  6. 권오륜
  7. 한상숙
  8. 문진국
  9. 박국인
  10. 유윤규
  11. 이철희
  12. 정연석
  13. 신두업
  14. 고성주
  15. 조용구
  16. 김현진
  17. 김윤탁
  18. 장준복
  19. 조남국
  20. 임복순
  21. 임명선
  22. 이경표
  23. 송훈
  24. 최기웅
  25. 김용제
  26. 김동기
  27. 김용연
  28. 박진탁
  29. 조만환
  30. 경만선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